플로럴 vs. 프레시 플로럴

다 같은 플로럴 향수가 아니다.

ROMANTIC GARDEN

  1. Issey Miyake 로디세이 퓨어 넥타 드 퍼퓸 풍부한 장미 향을 머금은 물방울처럼, 달콤하고 육감적인 장미 향과 상쾌한 아쿠아틱 어코드의 만남이 세련되고 매혹적이다. 90ml 14만5천원.
  2. Hermès 미르 에글란틴 오 드 뚜왈렛 상반된 매력의 붉은 수지(나무 진)와 들장미가 첫눈에 반해 사랑에 빠진 순간을 표현한 향수. 신선한 조합이 독특하면서도 로맨틱한 향기를 이끌어낸다. 향에 어울리는 로즈 컬러의 가죽 캡도 인상적. 100ml 33만1천원.
  3. Dior 쟈도르 인조이 아름다운 복숭앗빛 보틀의 라인만큼 강렬한 일랑일랑 부케를 재해석했다. 로맨틱하면서도 강인한 힘이 느껴지는 상상 속의 꽃향기를 즐길 수 있다. 30ml 7만9천원대.
  4. Miu Miu 로 로제 EDT 은방울꽃 향기를 담아 부드러움의 극치를 보여준다. 여기에 세련된 머스크 향이 감싸며 마무리해 핑크빛 봄의 싱그러움이 연상되는 향수. 50ml 12만원.
  5. Philosophy 어메이징 그레이스 발레 로즈 EDT ​발레리나의 강인함과 유연성을 표현하기 위해 리치와 작약이 장미 향기에 부드럽게 둘러싸이도록 레이어링했다. 60ml 6만9천원대.​

FRESH ACTION

  1. Nicolai 케이프 네롤리 청량하게 느껴지는 옐로 컬러만큼이나 경쾌하고 활기 넘치는 오렌지 향수. 여기에 우아한 네롤리 플라워 향기가 함께 피어나면서 섬세한 무드를 얹어준다. 100ml 18만9천원.
  2. Atelier Cologne 포멜로 파라디 상쾌한 과즙 향이란 이런 것이 아닐까? 즙이 뚝뚝 떨어지는 것처럼 생동감 있는 자몽 과즙 향기에 로즈 에센스, 베티버가 더해져 깔끔한 마무리감을 선사한다. 200ml 24만원.
  3. Maison Francis Kurkdjian Paris 아쿠아 셀레스티아 포르떼 메종 프란시스 커정만의 시각으로 물의 상쾌함을 해석했다. 라임, 쿨민트, 재스민, 머스크 등 다양한 향조가 파란 하늘과 바다의 수평선을 떠오르게 한다. 70ml 27만8천원.
  4. Kenzo 월드 오 드 뚜왈렛 ‘겐조 월드’가 로즈 핑크 골드 컬러로 돌아왔다. 부드러운 컬러로 변신을 꾀한 만큼 달콤한 꽃과 상큼한 과즙 사이로 얼핏 비쳐지는 파우더리한 향조가 인상적이다. 50ml 9만7천원.
  5. Lanvin 모던 프린세스 오 센슈얼 복숭아와 포도의 통통 튀는 상큼한 향, 작약과 재스민의 여성스러운 어코드, 샌들우드, 머스크의 유혹적인 향이 차례차례 쌓아올리듯 이어진다. 90ml 11만원.
  • Kakao Talk
  • Kakao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