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 VS 백

이번 시즌 날것 그대로의 이그조틱 레더가 화려한 귀환을 알렸다. 클래식한 분위기를 극대화해주는 크로커다일과 화려한 패턴으로 카리스마 넘치는 스타일을 완성시켜주는 스네이크. 당신의 선택은?

CROCODILE

라운드 형태의 백은 340만원으로 Lemaire

클러치 백은 1천800만원대로 Bottega Veneta

슬링백은 80만원대로 Mulberry

토트백은 580만원으로 Gucci

뱅글은 가격 미정으로 Hermès

웨스턴 부츠는 155만원으로 Fendi

 

SNAKE

웨스턴 부츠는 155만원으로 Fendi

뱅글은 3만5천원으로 H&M

버킷 백은 17만3천원으로 & Other Stories

빅 클러치는 가격 미정으로 Givenchy

체인 숄더백은 99만원으로 Longchamp

플랫폼 샌들은 33만원으로 Michael Michael Kors

  • Kakao Talk
  • Kakao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