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넬 룩 스마트 하게 쇼핑하기

클래식의 상징인 트위드 수트에 더해진 투명 아이템의 세련된 빛과 반짝임 그리고 미래주의.

STYLING TIP

남프랑스의 조르주 뒤 베르동 협곡을 그랑 팔레 안으로 옮겨놓은 칼 라거펠트는 폭포수가 쏟아져 내리는 런웨이 위로 다양한 디자인의 PVC와 플라스틱, 유리 소재의 투명 아이템을 올려 보내며 이번 시즌의 메가 트렌드를 이끌었다. 특히 샤넬을 대표하는 아이코닉한 클래식의 상징, 트위드 수트에 더해진 투명 아이템들은 트위드에 모던함, 나아가 미래적인 멋을 불어넣었다. 

폭포와 물안개가 빚어내는 빛과 물의 반짝임을 표현하기 위해 디자인된 크리스털과 투명 소재의 주얼리들이 룩에 화려함을 더하고 있다. 이 룩을 한마디로 정의한다면, 빗속에서도 우아함과 여유로움을 잃지 않는 파리지엔을 위한 ‘완벽한 레인 룩’이라 할 수 있을 듯!

  • Kakao Talk
  • Kakao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