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려한 겨울 요정

표범을 입체적으로 형상화한 ‘팬더 드 까르띠에’ 반지는 Cartier, ‘호텐시아 에덴 컬렉션’ 귀고리는 5백만원대, 루비를 중심으로 다이아몬드를 세팅한 ‘조세핀 오브 프랭타니에르 솔리테어’ 반지는 가격 미정으로 모두 Chaumet, 원 숄더 드레스는 Ports 1961 제품.

에메랄드와 옐로 다이아몬드를 세팅한 귀고리, 드레스 V존에 착용한 브로치, 오른손에 착용한 더블 링, 왼손에 착용한 블랙 오팔 세팅의 반지는 모두 ‘베르사유 컬렉션’으로 Dior Fine Jewelry, 슬리브리스 롱 드레스는 Balenciaga 제품.

샹들리에를 닮은 ‘마스터피스 컬렉션’ 귀고리는 Damiani, 오른손 약지에 착용한 ‘뻬를리 컬러 비트윈 더 핑거’, ‘뻬를리 컬러 베리에이션’ 반지는 모두 Van Cleef & Arpels, 오른팔에 착용한 ‘포제션’ 오픈 뱅글은 6백30만원대로 Piaget, 고슴도치 모티프의 ‘한스, 헤지호그 핑크 골드’ 반지는 1천만원대로 Boucheron, 새틴 톱은 1백49만원으로 Bally by Mue 제품.

네잎클로버 모티프의 ‘매직 알함브라’ 귀고리, ‘빈티지 알함브라’ 목걸이는 모두 Van Cleef & Arpels, 왼손 검지에 착용한 ‘조세핀 오브 프랭타니에르’ 반지는 Chaumet, 오른손 약지에 착용한 ‘세르펜티 바이퍼’ 반지는 5백만원대로 Bulgari, 벨벳 드레스는 1백60만원대로 Altuzarra by matchesfashion.com 제품.

‘누리, 코카투’ 귀고리는 4천만원대로 Boucheron, 오른손 검지에 착용한 ‘빵 드 쉬크르 인터체인저블 핑크 골드’ 반지들, 버클 모티프가 특징인 ‘포스텐 레드 래커 옐로 골드’, ‘포스텐 핑크 골드’, ‘옐로 골드 8°0’ 브레이슬릿은 모두 Fred, 약지에 착용한 ‘세르펜티 아이즈 온 미’ 반지는 8백만원대로 Bulgari, 드레스는 Louis Vuitton 제품.

좌우 디자인이 다른 귀고리와 목걸이, 5캐럿대의 루비가 세팅된 브레이슬릿, 양손에 착용한 볼드한 사이즈의 반지는 모두 ‘베르사유 컬렉션’으로
Dior Fine Jewelry, 시스루 톱, 스커트, 쇼츠는 모두 Prada, 헤드밴드는 Miu Miu 제품.

※가격이 표기되지 않은 제품은 모두 가격 미정임.

  • Kakao Talk
  • Kakao Story

Credit

에디터
모델 차 수민
헤어 안나
메이크업 공 혜련
어시스턴트 백 하린
출처

Tags

본 기사를 블로그, 커뮤니티 홈페이지 등에 기사를 재편집하거나 출처를 밝히지 않을 경우,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웹사이트 내 모든 컨텐츠의 소유는 허스트중앙에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