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여름부터 가을까지 유행할 헤어 스타일 || 하퍼스 바자 코리아 (Harper's BAZAAR Korea)
Beauty

2022 여름부터 가을까지 유행할 헤어 스타일

단발병 고치지 않아도 됩니다

BAZAAR BY BAZAAR 2022.08.08
 
Chanel

Chanel

BLUNT BOBS 

두발 자유화가 금지되기라도 한 듯 자주 목격된 단발머리. 특히 턱선에 맞춰 자른 무거운 일자 스타일이 눈에 띄었다. 샤넬은 1960년대 영국에서 영감받은 날카로운 보브 컷을 선보였으며 루이 비통은 약간의 웨이브를 더해 경쾌함을 입혔다. 프로엔자 스쿨러의 헤어 아티스트 귀도 팔라우는 세련되고 모던한 룩을 위해 몇몇 모델들의 머리를 백스테이지에서 잘랐다고 전한다.

 
Nensi DojakaMax MaraGiambattista ValliAlterFendi

HIGH SHINE HEADS 

이번 시즌 런웨이의 습도 지수는 99%. 다수의 쇼에서 방금 머리를 감고 나온 듯한 젖은 머리가 런웨이를 활보했다. 펜디는 광택이 있는 헤어스타일을 통해 남성적인 느낌을 주기 원했고, 막스마라는 매끄러운 업두를 통해 우아함을 강조했다. 웨트 헤어가 고급스러움을 표현하는 새로운 방식으로 자리한 것.
 

Keyword

Credit

    에디터/ 정혜미
    사진/ ⓒ Getty Images, Imaxtree(런웨이, 뷰티 컷)
    디지털 디자인/ GRAFIKSANG
팝업 닫기

로그인

가입한 '개인 이메일 아이디' 혹은 가입 시 사용한
'카카오톡,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개인 이메일'로 로그인하기

OR

SNS 계정으로 허스트중앙 사이트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회원이 아니신가요? SIGN UP